게임 이벤트 모바일샵   아이템샵 비쥬충전 고객센터    
 
 
아이디저장

공지사항

미투데이 페이스북 트위터 요즘
제목 2019 박람회 00와 함께 놀러오세요! + 비쥬이벤트!!      검색 3583
[운영자]마스터투   2019-01-29 오후 2:51:05
신학기를 앞두고
다시 찾아온 특별한 행사소식!! 

흥미가득+선물가득한
박람회 소식 전해드립니다!

비비빅의 귀염둥이 친구 자두가 홍보대사를 맡고 있는  
<2019 초등교육박람회>에 여러분을 초대해요!! 





<특별히 신학기를 앞두고 펼쳐지는 이번 행사!>

지난 2018년에 여름방학에 이어 올해도 풍성한 이벤트와 행사가 가득한 

2019 초등교육박람회!! 

올해는 특별하게 '신학기' 특집이랍니다!!


장소는?!! 

학여울역 세텍에서 열려요♥

  

(※ 안녕자두야 부스는 A111) 


초등학생이 아니더라도 충분히 즐겁게 구경하실 수 있답니다.

그리고 무엇보다도 !! 


행사장에서 우리 친구 자두를 만나보실 수 있다는 소식!




2019 초등교육박람회에 무료로 입장하는 방법!!


바로 아래의 
 <모바일 초청장>을 휴대폰에 저장해서 
입구에서 보여주면 무료입장! 빠.른. 저.장.!!! 



★안녕자두야 부스는?★
A111 (안녕자두야 부스위치) 를 찾아오시면! 
자두의 소원나무, 무료만화방등 
다양한 체험과 선물이벤트가 준비되어있답니다! 





여기에 이벤트가 빠질 수 없다!!

신학기★추억소환 덧글 이벤트!!! 



초등학교 신학기를 앞두고 내가 준비하던 것. 내가 고민하던 것, 

혹은 설레였던 점등등!! 신학기 준비에 대한 추억 혹은 경험담을 


 덧글로 남겨주신 20분을 뽑아서 

1000비쥬를 선물로 드릴게요!!!!




참여기간: ~2/10



참여하신 분들중 우수 덧글 20명 선정 

1,000비쥬 (일일비쥬가 아닌! 일반비쥬!) 


※ 이벤트 당첨자 비쥬는 2/19에 일괄 지급됩니다!! 

[운영자]마스터투

항상 행복하세요^^


미투데이 페이스북 트위터 요즘

 달려라누텔라   2019-01-30 오전 12:05:02
초등학교 첫등교하는 날 고민했던건 어리다보니까 다른 친구들 부모님은 항상 데려다주시는데,저희 부모님은 맞벌이를 하셔서 다들 바쁘셨거든요 그래서 저는 첫날부터 혼자가야만 했어요. 저만 그런것같아서 속상하곤했는데ㅜㅜ 막상 가니 저말고도 그런친구들이 정~말 많더라구요ㅎㅎ


 나기。  vallenti님 작품 2019-01-29 오후 11:46:35
초등학교 신학기에 가장 고민하던 건 역시 노트 준비였어요. 어떤 과목을 배울까, 어떤 노트를 쓸까 하는 즐거운 고민이 기억나네요. 버리지 않고 모아놓은 노트를 꺼내 죽 늘어놓아 보면 어떤 노트가 유행했는지도 알 수 있고요. 만화 일러스트, 캐릭터, 풍경 그림을 많이 골랐더라구요. 지금은 다 단색 노트지만요.


 せあ   2019-01-29 오후 11:32:42
항상 초등학교 시절 신학기,친구생일만 되면 필통을 준비했었어요 그리고 새로운 반친구들과 어떻게 친해져야할지 어떻게 해야 좋은 아이로 보일지 조금은 걱정도 했구요 대부분 게임 이야기로 친해지곤 했었어요 당시에도 비비빅 게임 하는 아이들이 꽤 있었는데 추억이네요 딱지같은 것도 사서 친구들과 하곤 했었는데ㅎㅎ


 ㅇ루피아ㅇ   2019-01-29 오후 11:32:06
초등학교 입학때 엄마가 같이 갔던게 기억이 나네요. 유치원때도 소심했던편이라 많이 걱정했었어요. 새로운 책가방이나 공책, 샤프나 옷 등등 오히려 엄마가 많이 신경써줬던게 기억이 나네요 ㅎㅎ 그때는 몰랐지만 지금은 엄마에게 많은 고마움을 느끼네요


 oggy   2019-01-29 오후 11:17:01
신학기땐 이쁜 공책 세트를 항상 샀던것 같아요 ㅎㅎ 자두 공책도 샀던것 같은데,, 국어공책, 음악공책, 영어공책 등등 빳빳한 새 공책을 사서 이름을 적을때면 넘 신이났었던것 같아요 ㅋㅋㅋ.. 자두 공책 세트 지금도 팔겠죠? 나중에 문구점 들러서 한번 봐야겠어요 ㅎㅎ


 스센   2019-01-29 오후 10:04:39
조등학교 입학하기 전부터 학교를 무서워했던게 기억나요..! 막상 입학하고 나선 복도를 엄청 뛰어다니면서 잘놀았지만요ㅋㅋ겨울방학 끝나고 1학기 시작은 2학기가 시작할 때보다 더 설렛져.. 특히 같은반이 누가 될지가요ㅠㅠ.. 또 새 학년 될때 학용품도 바꿀건 드디어 다 바꾸고 해서 그때 만큼은 나름 즐겼던거 같아요!


 반다뤼  .......빵긋~!!^.^; 2019-01-29 오후 10:00:44
초등학교 처음 반에 들어갈 때 엄마랑 떨어지기 싫어서 울었던거 기억나요ㅋㅋㅋ그리고 점점 짬이 쌓이고 4학년쯤에 걸스카우트 활동을 했던것!이거때문에 짐 싸느라 잠도 못자고 다음날 갈 곳 준비하고 그랬어요ㅋㅋ


 겨울이냥   2019-01-29 오후 9:08:22
초등학교 입학..!!서점 운영하시던 고모께서 공책,연필,크레파스 등 한가득 챙겨주셨던게 생각나요.그땐 잘 몰랐는데 이제와 돌이켜보면 아이 셋을 둔 저희 부모님이 학용품비용 걱정은 덜으셨을 거라는 생각이 감사하네요ㅠ 또 지금까지 10년 넘게 만나고있는 친구가 있는데 신학기 될 때마다 그 친구랑 같은반 되게 해달라고 기도했더라는..역시 친구는 오랜친구죠!ㅋㅋㅋ


 황블리4   2019-01-29 오후 8:39:16
초등학교 신학기를 앞두고 내가 고민하던 건..아무래도 새친구를 사귈 방법이었던 것 같아요ㅠ A형이라 그런지 지금도 낯을 가리는 편인데 어렸을 때의 나는 더 낯을ㅋㅋㅋ 설렘 반 두려움 반이였던..신학기는 항상 새로운 것 같아요! 준비를 한다고해도 어떤 재미난 일이 일어날지 몰라서 더 재밌는 것 같기도 하고요~ 지금 생각 해보면 다 추억이죠ㅎㅎ


 새우뿡  2013년 패션리더 2019-01-29 오후 8:33:31
초등학교때 아무래도 누구랑 짝꿍일지 궁금해 죽는줄 알았죠 ㅎㅎ

1  2  3  4  5  6  7  8 
댓글쓰기

목록
비비빅폴
내가 키우는,혹은 키우고 싶은 반려동물은?
애교만점 댕딩이! 개
핑크젤리 냥이! 고양이
해바라기씨 오독! 햄스터
귀염뽀짝 날개짓! 새
그외 내 반려동물 혹은 추천동물은 게시판으로
비비빅 폴
 
 
35